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진료과/센터/클리닉 > 진료과

진료과

진료과 계열

초성검색 전체보기

응급의학과

진료과소개

단국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는 1994년 송화식, 김갑득 교수님을 모시고 개설된 이후 2006년 오성범 교수, 2009년 최한주 교수, 2011년 박현수 교수, 2012년 오용해 교수, 2013년 고찬영 교수 및 최일국 교수, 2014년 김민정 교수, 2015년 김태훈, 방승재, 조현영 교수, 2017년 최용현 교수, 2018년 김형일 교수가 각각 부임하였다. 현재는 최한주 과장을 중심으로 응급의학과 전문의 7명, 외과 전문의 1명 등 총 8명의 교수진과 년차 당 2명의 전공의, 37명의 응급센터 전담간호사, 6명의 응급구조사, 2명의 응급센터 코디네이터로 구성되어 연간 4만 여명의 응급환자 진료를 담당하고 있다.

단국대학교병원 응급의료센터는 2010년 현재의 응급실 위치에 자리 잡은 후 2011년 ‘충청남도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되었다. 중증응급환자 10병상, 소아응급환자 4병상, 응급환자 15병상, 음압격리 2병상, 일반격리 3병상 등 총 34병상을 운영 중이며 권역 내에서 발생하는 중증응급환자 진료를 담당하고 있다. 원내에서 응급중환자실 20병상, 응급병실 20병상, 응급전용수술실 1병상을 운영하여 중증응급환자의 안정적인 중환자 진료와 응급수술, 지속적인 입원 치료가 가능하도록 준비하고 있으며 여러 임상 진료과와의 협진 체계를 함께 구축하고 있다. 단국대학교병원은 2012년 권역외상센터, 2014년 충남응급의료전용헬기 운영기관으로 지정되어 우리나라 응급진료 영역에서의 최첨단에 서 있으며 내원하는 중증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최상의 의료적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또한 고압산소치료시설을 갖추고 운영하여 일산화탄소 중독에 의한 급성기 및 지연성 합병증 치료의 중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으며 연간 200례 이상의 고압산소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단국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는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응급의료 제공을 위해 24시간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상주하여 응급실 진료와 관리를 담당하고 있으며 심폐소생술, 중독, 외상 등 응급의학과 영역의 환자뿐만 아니라 내과계 및 외과계 영역의 다양한 질환을 가진 환자분들에게 신속한 진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심근 경색이나 뇌혈관 질환, 중증 외상과 같이 시간을 다투는 3대 중증응급질환 환자를 해당 전문 임상과와 연계하여 신속하게 최종 치료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주요 치료질환 또는 연구분야

주요 치료 질환 ; 응급 진료를 필요로 하는 모든 질환 및 손상
대표 연구 분야 ; 소생의학(성인, 소아), 중환자의학, 병원 전 단계 응급의료체계 연구, 재난 의학, 중독 의학, 응급초음파, 중증외상


  • 담당부서 : 응급의학과
  • 문의번호 : 041-550-6840
  • 최종수정일자 : 2018-0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