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병원 ‘입원형 호스피스 전문기관’ 지정 및 완화의료병동 개소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단국대병원 ‘입원형 호스피스 전문기관’ 지정 및 완화의료병동 개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4-01-16 00:00 조 회 |1,463회 댓 글 |0건

본문

단국대병원 ‘입원형 호스피스 전문기관’ 지정 및 완화의료병동 개소

 

“완화의료 통해 의미있는 삶, 아름다운 마무리 도와요”

 

  단국대병원(병원장 김재일)이 지난 8일 보건복지부로부터 ‘입원형 호스피스 전문기관’으로 지정받은 데 이어 16일에는 완화의료병동 개소식 행사를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행사에는 김재일 병원장을 비롯해 장명철 충남지역암센터장, 이한상 완화의료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김재일 병원장, 장명철 충남지역암센터장, 이한상 완화의료센터장 등이 완화의료병동 개소식에서 테잎커팅 후 병동을 둘러보고 있다)

 

  호스피스 완화의료는 말기 환자의 신체적 증상을 적극적으로 조절하고 환자와 가족의 심리 사회적·영적 어려움을 돕기 위해 의사·간호사·사회복지사 등으로 이뤄진 다학제팀이 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경감시켜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의료서비스다. 

 

  1월 현재 전국의 입원형 호스피스 전문기관은 102개소이며, 천안지역에는 단국대병원과 천안의료원이 지정받아 운영 중이다. 단국대병원은 지난해 12월 10개 병상과 상담실, 가족실, 임종실, 프로그램실 등을 갖춘 완화의료병동을 오픈한 바 있다.

 

  김재일 병원장은 “진료권역 내 말기 암 환자들이 입원할 수 있는 병동이 부족해 안타까운 마음이 컸는데, 암센터 건립과 함께 오랜 준비기간을 거쳐 완화의료병동을 오픈하게 됐다”라고 설명하며, “말기 암 환자와 가족들의 의미있고 아름다운 삶의 마지막을 위해서 체계적인 완화의료를 제공하고, 완화의료병동 운영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단국대병원은 지난 2022년 자문형 호스피스 전문기관으로 지정받았으며, 이번에 입원형 전문기관 추가 지정에 따라 입원형·자문형 호스피스 전문기관을 함께 운영하며 호스피스 환자의 질 높은 생애 말기 돌봄을 실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