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우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박우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3-23 00:00 조 회 |8,721회 댓 글 |0건

본문

박우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펼쳐

 

  박우성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장(단국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이 제15회 암 예방의 날을 맞아 국민건강증진과 암환자, 특히 소아암 어린이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박우성 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장(왼쪽에서 두번째))

 

  박우성 지회장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가 개소한 2006년부터 지회장을 맡으며 지역사회 내 소아청소년 암환아의 치료뿐 아니라 교육, 문화, 정서적 안정을 위한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소아암 어린이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주도적인 역할을 해왔다.



(소아청소년과 박우성 교수) 

 

 

  지난 2007년에는 장거리 치료를 받는 지방 거주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이 머물며 숙박과 식사,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사랑의 보금자리’ 쉼터를 개소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연평균 120여 소아암 가정이 이용하고 있다. 또 장기간의 치료와 면역력이 약해진 소아암 어린이가 문화?교육으로부터 소외당하지 않도록 매년 농장체험, 도예체험, 완치 및 송년잔치 등 다양한 가족 문화 체험행사를 운영해 왔다. 쉼터에 이어 힐링센터(현 소아청소년암통합지원센터)도 개소해 정상적인 학교 교육을 받기 어려운 소아암 어린이를 위해 다양한 교과과정을 운영하고 정서적 지원을 제공하는 등 소아암 어린이의 완치 의지를 북돋웠다.

 

  박 지회장은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며, 다양한 지원을 통해 소아암 어린이들이 완치 후 성공적으로 학교와 일상생활로 복귀하는 것을 보며 큰 보람을 느낀다. 이 모든 일은 후원자들의 도움으로 이룰 수 있는 성과였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히며, “앞으로도 소아암 어린이의 치료 지원뿐만 아니라 아이들이 지역사회 안에서 건강한 삶을 유지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자로서 해야 할 일을 성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