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원상 교수, 대한갑상선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유원상 교수, 대한갑상선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현정 작성일 |2020-08-31 10:47 조 회 |772회 댓 글 |0건

본문

내분비대사내과 유원상 교수, 대한갑상선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과기능 갑상선 결절’의 초음파 특징 분석

 

  단국대병원(병원장 김재일) 내분비대사내과 유원상 교수가 8월 21일부터 22일까지 대구 호텔인터불고에서 열린 대한갑상선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유원상 교수는 ‘과기능 갑상선 결절의 초음파 특징 분석’에 대한 내용으로 대한갑상선학회지에 논문을 게재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과기능 갑상선 결절’이 생기면 갑상선 호르몬을 과잉 생산하여 갑상선 항진증이 발생한다. ‘과기능 갑상선 결절’은 갑상선 항진증시 감별해야 하는 질환이지만, 갑상선 스캔 검사가 없는 1~2차 의료기관에서는 진단이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유 교수는 연구를 통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초음파로 ‘과기능 갑상선 결절’의 특징을 분석하여 갑상선 항진증이 의심되는 상황에서 초음파 검사를 시행하였을 때 2.6cm 이상 크기의 혈류 분포가 증가된 낭성 등에코성 결절이 있으면 ‘과기능 갑상선 결절’일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연구는 기본적인 1차 의료환경에서도 초음파로 쉽게 ‘과기능 갑상선 결절’을 의심하고 진단할 가능성을 제시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라고 밝혔다.

 

[문의] 내분비대사내과(041-550-6620)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