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각, 청각, 후각 재생을 연구하는 '의학레이저연구센터',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 선정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미각, 청각, 후각 재생을 연구하는 '의학레이저연구센터',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 |2020-06-18 10:41 조 회 |3,814회 댓 글 |0건

본문

미각, 청각, 후각 재생을 연구하는 이비인후과 의료진으로 구성된 '의학레이저연구센터',
교육부 ‘2020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 선정

 

2029년까지 9년간 정부와 충남도에서 74억 지원받아

 

이비인후과 의료진 중심으로 구성된 '의학레이저연구센터(센터장 안진철 교수)'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에서 주관하는 ‘2020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에 선정됐다.

 


 

사업 선정에 따라 의학레이저연구센터는 ‘감각기능보존ㆍ재생을 위한 광융합치료 기전연구 및 임상실용화’와 ‘5대 전문인력양성 프로그램을 통한 글로벌 전문연구인력 양성’사업을 진행하며 2029년까지 9년간 정부와 충청남도에서 약 74억 원을 지원받는다. 미각, 청각, 후각, 중추감각 손상에 대한 광융합치료법을 개발하고, 유전을 통한 감각손상질환의 원인 유전자와 기전 연구를 펼칠 계획이다.

 

 

 

세부 연구를 위해 센터는 의과대학 교수를 중심으로 5개의 연구팀을 세분화하여 연구단을 구성했다. ▲1세부 미각기능보존?재생(정필상 교수, 우승훈 교수), ▲2세부 청각기능보존?재생(정재윤 교수, 이민영 교수, 오세행 교수, 최지은 교수), ▲3세부 후각기능보존?재생(모지훈 교수, 배준상 교수), ▲4세부 중추감각손상보존?재생(안진철 교수, 홍남규 교수, 모상준 교수), ▲5세부 분자유전기전연구(강근수 교수) 팀으로 연구를 진행한다.

 

광융합 의료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5대 전문인력양성 프로그램도 운용한다. 선후배 연구원의 매칭을 통한 멘토링 프로그램, 해외기관 연수, 창의아이디어도출 프로그램, 대내외 전문교육을 통한 연구원 핵심역량 증진 프로그램 등을 통해 우수 연구자 양성에 힘쓰게 된다.

 

이번 사업선정은 우리 병원 이비인후과가 기존의 임상진료 뿐만 아니라 환자치료를 위한 연구분야도 국내 최고임을 입증하는 기회가 되었으며, 향후 대한민국을 이끄는 선도적인 임상 진료과로서의 발판이 마련된 것으로 볼 수 있다. 특히 이비인후과는 여러 분야 중에서도 전정기능(어지러움), 레이저 치료 및 연구, 무흉터 수술 분야 등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었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한편, 1997년 개소한 의학레이저연구센터는 2001년 지역협력연구센터(RRC), 2006년 지역혁신연구센터(RIC)에 선정되며 활발한 연구활동을 펼쳐왔다. 최근 5년간 296편의 SCI 논문 발표, 73건의 특허등록, 20건의 기술이전(총 7억1천만원)을 진행했으며, 의학레이저 대학원을 통한 270명의 석?박사 전문인력을 배출하는 등 연구와 교육 역량을 발휘해왔다. 또한, 과학비즈니스벨트 천안 SB플라자에 분소를 설치하여 관련 연구기관 및 기업과 공동연구에도 나서고 있다.

 

[문의] 단국대학교병원 홍보팀(041-550-7011~4)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