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 주관 직업환경의학 분야 전문기관 평가, 단국대병원, 전국 유일 '최고 등급' 획득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고용노동부 주관 직업환경의학 분야 전문기관 평가, 단국대병원, 전국 유일 '최고 등급' 획득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 |2019-02-07 10:37 조 회 |1,833회 댓 글 |0건

본문

고용노동부 주관 직업환경의학 분야 전문기관 평가
단국대병원, 전국 유일 '최고 등급' 획득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직업환경의학 분야 전문기관 평가에서 단국대병원(병원장 조종태) 직업환경의학과가 최고 등급을 획득했다. 특수건강검진, 작업환경측정, 보건관리 등 3개 분야 모두에서 최고 등급을 획득한 곳은 단국대병원이 전국에서 유일하다. 단국대병원은 최근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 결과에서 2017년 최우수 등급인 S등급을 받았으며, 2018년 ‘작업환경측정기관 평가’에서도 최우수 등급인 S등급을 획득, ‘보건관리전문기관 평가’ 결과에서도 최고 등급인 A등급을 받으면서 3개 부문 모두에서 최고 등급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먼저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는 유해 또는 위험한 작업을 하는 노동자의 직업병을 예방하기 위해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과 외부 전문가의 엄격한 심사와 인터뷰 등 심층평가를 통해 실시된다. 평가는 건강진단과 분석능력, 진단결과 및 판정의 신뢰도, 시설 및 장비, 보유인력의 교육 및 능력개발 등 4개 부문 73개 항목에 걸쳐 이뤄지는데, 단국대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두 번째로 ‘작업환경측정기관 평가’는 안전보건공단과 산업보건관련 교수 등 산업보건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요원들이 159개소 작업환경측정기관을 직접 방문해 운영체계(운영방침 및 업무관리체계, 인적자원 보유 및 관리, 시설·장비 보유 및 유지관리, 포상 및 행정처분 실적 등)와 업무성과(업무수행 충실성, 측정결과 신뢰도, 신규사업장 발굴률, 고객 만족도 등)를 평가하는 것이다. 이번 평가에는 전국 작업환경측정기관 159개소가 참여했으며, 단국대병원을 포함한 14개소가 S등급, 102개소가 A등급, 41개소가 B등급, 2개소가 C등급으로 선정됐다. 단국대병원은 2016년 이후 매년 최우수 등급으로 평가받고 있다.


마지막으로 전국에 있는 보건관리전문기관 111개를 대상으로 인력, 시설 및 장비의 보유 수준과 관리능력, 보관관리 업무 수행 능력, 보건관리 업무를 위탁한 사업장의 만족도 등에 대해 평가하는 2018년 ‘보건관리전문기관 평가’에서 단국대병원을 비롯한 6개 기관이 최고 등급인 A등급을 받았으며, B등급에는 84개, C등급에는 21개 기관이 선정됐다.










고용노동부는 최고등급 우수기관에 대해서는 노동부 정기점검에 준하는 평가로 인정하여 점검을 면제해주는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

  
조종태 병원장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3개 분야에서 모두 최고 등급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한 직업환경의학과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근로자의 건강을 책임지는 중부권 대표병원으로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검진서비스를 제공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단국대병원 직업환경의학과는 건강검진자의 편의 증대와 쾌적한 건강검진 공간 확보를 위한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2월 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문의] 직업환경의학과(041-550-6789)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