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12 ~ 16] 단국대병원, 세이브더칠드런 공익사업 캠페인 동참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11. 12 ~ 16] 단국대병원, 세이브더칠드런 공익사업 캠페인 동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12-11-12 00:00 조 회 |40,140회 댓 글 |0건

본문

작은 정성들이 모여 큰 사랑으로


- 단국대병원, 세이브더칠드런 공익사업 캠페인 동참 -

지난 12일부터 단국대학교병원(병원장 박우성) 2층 로비에서 국내 대표적 참여형 기부 캠페인인 세이브더칠드런(Save the Children)의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 시즌6’ 행사가 개최되고 있어 내원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설사와 폐렴, 말라리아 등 예방과 치료가 가능한 질병으로 사망하는 신생아를 살릴 수 있다는 아이디어에서 출발한 세이브더칠드런의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은 후원자가 털실 키트를 구입해 모자를 완성해 보내주면 아프리카와 아시아 저개발국 신생아에게 모자를 전달해 주는 것이다. 지난 2007년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약 23만 명이 참여하여 모두 56만 개의 모자가 네팔과 방글라데시, 말리, 잠비아 등에 전달됐다. 또한 키트 판매를 통해 모인 수익금 전액 약 37억 원도 모자 전달국인 말리와 니제르, 에티오피아, 잠비아, 방글라데시 등지에서 예방접종, 지역보건요원 교육 등의 보건영양사업에 사용됐다.  

이번 시즌6을 통해 판매되는 모자뜨기 키트 수익금 전액은 모자 전달국인 우즈베키스탄에 보건소를 건립하는 비용으로 쓰인다. 또 후원자들이 떠준 모자는 내년 3월경 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와 중앙아시아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신생아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단국대병원은 세이브더칠드런 외에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다솜이작은숨결살리기, 새생명지원센터, 한국심장재단 등 20여개의 단체와 연계하여 단국대병원에 입원 중인 백혈병 소아암 및 심장병 환아, 저소득 가정 환아들의 진료비를 지원해 주고 있다. 단국대병원에서 열리고 있는 이번 캠페인은 오는 16일까지 계속된다.


▲ [문의] 단국대학교병원 사회사업팀(☎ 041-550-6890)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