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응급의료체험관 발대식 개최, 2012년 충남지역 구조 및 응급처치교육 위탁기관 선정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사랑이 숨쉬는 인술의 요람 - 단국대학교병원 홈페이지입니다.
홈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병원소식

이동응급의료체험관 발대식 개최, 2012년 충남지역 구조 및 응급처치교육 위탁기관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12-02-29 00:00 조 회 |33,702회 댓 글 |0건

본문

단국대병원, 이동응급의료체험관 발대식 개최   

2012년 충남지역 구조 및 응급처치교육 위탁기관 선정

우리 주변에서 쉽게 일어날 수 있는 심정지, 외상, 뇌출혈 등 응급환자가 발생하였을 때 현장에서 환자를 최초로 발견한 사람이 적절한 응급구조행동을 얼마만큼 잘하느냐가 환자 생존율에 큰 영향을 미친다. 또한 보건소를 비롯한 공공기관의 AED(자동제세동기)보급 확대에 따라 AED의 사용법에 대한 교육 필요성 대두와 선한사마리아인법의 제정 등 응급질환자 발생시 최초 발견자의 응급처치 중요성은 날이 갈수록 강조되고 있다.   

보건복지부에서는 이러한 배경에 힘입어 응급질환자 발생시 최초 발견자의 구조 및 응급처치 활성화를 통한 응급환자 생존율 증대를 위해 관련 교육을 민간기관에 위탁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 12월, 우리병원이 2012년 충남지역 구조 및 응급처치교육 위탁기관으로 선정되어 29일 보건복지부와 충남도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병원 로비 입구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응급의료기금과 도비 등 총 1억 5천만원의 기금으로 운영되는 구조 및 응급처치 교육은 효율적인 교육을 위해 이동응급의료체험관과 10명의 응급의학 전문강사진을 구성하여 응급환자를 최초로 접촉할 가능성이 높은 직업종사자를 대상으로 응급질환자 발생시 최초반응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 등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교육활동을 펼치게 된다.


우리병원은 향후 충남 지역의 16개 시?군을 순회하면서 응급의료종사자는 물론 1,000여 명의 유관기관 응급처치 관련 실무자들에게 심폐소생술 등 응급의료교육을 실시하여, 도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선도기관으로써 책임과 역할을 다할 것이다.   

박우성 병원장은 발대식에서 “이번 사업을 통해 병원 밖에서 발생한 심정지 및 중증 손상환자, 그리고 뇌졸중 및 심혈관계 질환자의 생존율이 향상되기를 기대하며, 다수의 환자 발생 시 응급의료체계에 대한 이해와 신고요령, 대응방법을 인식시켜 응급환자에 대한 적절한 처치가 시행되어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충남지역의 구조 및 응급의료처치 교육은 도내 시, 군 지역의 보건교사 및 응급처치대상자, 교통경찰, 보육교사 등 유관기관 응급처치 관련 실무자와 AED(자동제세동기)를 설치한 다중이용시설 관리자 및 직원을 대상으로 시행하는데, 2012년 이전에는 대전응급의료센터와 공주대학교 응급구조학과가 교육을 시행하여 왔으며 2011년 12월 22일 충남권역응급의료센터인 우리병원이 위탁사업자로 선정되어 2012년도 충남지역 구조 및 응급처치 교육기관으로 활동하게 되었다.


▲ [문의] 기획팀(☎ 041-550-6010~3)


  • 담당부서 : 홍보팀
  • 문의번호 : 041-550-7013
  • 최종수정일자 : 2017-01-17